s_P7071383.JPG 

 

s_P7071346.JPG 

 

s_P7071348.JPG s_P7071355.JPG  후

 

덥지근한 장마철에 접어드니 난들이 하루가 다르게 쑥쑥 자라는것 같습니다

바람네 난실 근황입니다